[입덕가이드②] "30대 소감→소두 장·단점" 하이라이트, 8년 묵은 너스레

by 하지 posted Nov 02, 2017

http://entertain.naver.com/read?oid=311&aid=0000791015

 

 

입덕가이드①에서 이어집니다.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매력 만땅' 하이라이트의 입덕가이드를 고작 ①에서 끝내기엔 물론 아쉽다. 입담 좋은 멤버들의 너스레를 끌어내는 '너스레 질문' 딱 여섯 개와 멤버 개인별로 정말 궁금했던 질문 딱 한 개씩만 골라 던진 '개별 질문' 시간을 가졌다.

◆ 너스레 질문 ◆

Q. 30대를 앞둔 멤버들이 있는데, 기분과 마음가짐이 어떤가요.

두준 : 딱히 막 슬프거나 기분이 안좋다거나 이렇진 않아요. 오히려 장난을 많이 치죠. 근데 정말 세월이 빨리 흘러갔다는 생각은 들어요. 벌써 저희가 9년차인 거잖아요. 방송국에서 봐도 후배들이 진짜 많아졌거든요. 아 이러면 나이든 티를 내는 건가? (웃음) 

준형 : 어떻게 보면 데뷔하고 나서부터 지금까지가 딱 저희의 20대 생활이었던 거잖아요. 남들보다 잘 보낸 것 같기도 하고, 정말 어떻게 보냈는지 모르겠다 할 정도로 빨리 흘러간 것 같기도 하고. 아직 30대가 안되어서 그런지 막상 아직 기분은 담담해요. 

Q. 멤버들끼리 가장 크게 싸운 적이 있다면 언제, 왜 싸웠던 건가요.

전체 : 없어요. 가장 크게 싸운 기억도 없고, 아마 싸우지도 않았을 거에요. 저희는 진짜 다섯 명이 다 싸움을 싫어해요. 서로에게 모나게 얘기하지도 않고, 대신 오래 얘기하고, 의견을 듣고 하면서 맞춰나가는 편이에요. 다섯 명 다 자기만을 위주로 생각하는 사람도 없어요. 남자 다섯이 있으면 한번 싸울 법도 하다, 고 생각하는 분도 많으시겠지만, 정말 없어요. (웃음) 

Q. 하이라이트의 '입덕' 포인트는 무엇이라 생각하나요.

요섭 : 우리끼리 있을 때 느껴지는 그 유쾌한 분위기와 즐거움? 저희는 항상 기분 좋고 행복하게 무대를 하려고 애써요. 어려운 환경에서도 무대에서는 그 무대와 저희를 보러 와주신 팬분들에게만 집중을 하고요. 

동운 : 일반 사람들이 봤을 때 아, 이 친구들은 정말 재밌고, 건강한 친구들이구나! 라는 분위기가 저절로 묻어나온다고 생각해요. 방송 녹화할 때도 정말 딱 그렇거든요. 그런 분위기를 느끼고 좋아해주시는 게 아닐까 생각해요.

Q. 다른 멤버에게 최대한 얼마까지 빌려줄 수 있나요.

두준/준형/요섭/기광 : 필요한 만큼

동운 : 내가 가지고 있는 만큼 전부

★ 실제로 물어보았을 때, 정말 다들 똑같이 한번에 필요한 만큼 이라고 외치고 서로 놀랐습니다. 

Q. '하이라이트'로 5행시 지어주세요.

요섭 : 아, 제가 하이라이트로 5행시를 생각한 게 있는데, 여기서 안타깝게도 밝힐 수가 없습니다. 저희 앨범안에 있는 제 포토카드에 제가 팬분들 찾아보시라고 써두었거든요. 포토카드를 통해 확인해주세요. (웃음)

준형 : 올해 초에 방송에서도 한번 했었는데, ‘트’가 정말 어렵더라구요. 아직 신박한 5행시를 찾아내지 못하고 있습니다. 다음 기회에 또 생각해보는 걸루~ 

Q. 팬들에게 하고싶은 말 해주세요.

준형 : '어쩔 수 없지 뭐'에 주시는 많은 사랑 감사드립니다. 앞으로도 더 열심히, 그리고 더 즐겁게 무대 즐길 수 있는 하이라이트가 될 테니 많이 기억해주시고, 지켜봐 주세요. 이번 활동은 곧 종료하지만, 멤버들 개개인의 스케줄이 또 있을 테니 모두모두 기억해주시고 지켜봐 주셨으면 합니다. 

두준 : 요즘 환절기인데 감기 조심하시구요 건강 꼭 챙기시기 바랍니다. 저희를 지켜봐주시는 많은 팬분들에게도 저희에게도 다들 즐겁고 행복한 겨울이 되었으면 합니다. 감사합니다~! 

◆ 개별 질문 ◆

<윤두준>

Q. 멤버들을 8년간 이끈 리더로서, 스스로를 칭찬해주세요.


"저 이런 거 정말 정말 못하는데.. 음.. 굳이 제 스스로를 칭찬하자면 내 의견만 내세우는 리더이지 않는 것이지 않을까요? 제가 리더이긴 하지만, 다 친구들이다 보니 상의해서 정하거든요. 대신 정해지면 군소리 없이 따르는 것도 저희만의 룰이고, 그래서 내가 리더니까 내 맘대로 할꺼야! 라고 해본 적 없어요."

<용준형>

Q. 최근 기부가 화제됐는데, 언제부터 선행에 관심이 있었나요.


"정말 예전부터 생각하고 있었던 거에요. 회사 사람들과도 기부를 하면 어떤 방식으로 좋을까 하고 상의한 적도 있었구요. 저희가 데뷔한 이래로 진짜 과분한 사랑을 받았다고 항상 생각해 왔거든요. 그 사랑을 나누어 주는 것도, 저희가 받은 사랑에 대한 예의라고 생각했어요. 그게 전해지고, 또 더 좋은 방향으로 전달이 되고 또 전달이 되고, 그렇게 이어져 나가는 게 멋진 일인 거 같아요."

 

<양요섭>

Q. 작은 얼굴(소두)의 장점과 단점을 알려주세요.


"장점은.. 굳이 얘기하라면 비율? 제가 키가 큰 편은 아닌데, 얼굴이 작으니까 전체적인 밸런스는 나쁘지 않은 거 같아요. 이거 자랑인가? (웃음) 단점은.. 아! 제가 뮤지컬 배우로써 무대에 서잖아요. 근데 소극장/중극장은 그나마 괜찮은데 대극장 무대에 서면 뒤에 앉으신 분들은 제 얼굴이 잘 안보이신다는 얘기를 들었어요. 올해 초에 했던 뮤지컬 '그날들'이 대극장 공연이었는데, 유독 그런 얘기가 많더라고요."

 

<이기광>

Q. AJ→비스트→하이라이트→이기광, 데뷔만 4번 했는데 가장 기억에 남는 순간은 언제인가요.


"그냥 하는 얘기가 아니라 정말 매 순간순간이 기억이 남아요.남들은 이런 기회를 한번도 가지기 어려운데 저는 네번이나 새로운 이름으로 무대에 설 수 있었던 거잖아요. 그래서 매 순간순간이 소중하고, 기억에 남아요. 그런 걸 생각하면 저는 되게 축복받은 사람인 것 같아요. 정말로."

<손동운>

Q. 배우를 해도 좋을 외모인데, 드라마, 영화를 통해 연기할 계획은 없나요.


"일단 감사합니다. (웃음) 좋은 작품이 있으면 도전해 보고 싶어요. 뮤직비디오에서 연기를 한다든가 뮤지컬 무대에서 연기를 한 적은 여러 번 있으니, 새로운 곳에서 또 많은 사람들을 만나보고 싶기도 해요."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어라운드어스 엔터테인먼트

 

인터뷰에서도 느껴지는 정성!!!!! 참 참하네요:)

Comment '7'
  • ?
    늘그립다요섭 2017.11.02 23:05
    알고 느끼던 그대로를 확인시켜주는 인터뷰네요.
    기사 고마워요~
  • ?
    썬이 2017.11.03 13:13
    한결 같은 우리 하이라이트!!!!!!!
    라이트도 언제나 한결 같이 옆에서 응원할께~~~~~
  • ?
    준형 2017.11.03 14:33
    역시 우리 하이라이트 오빠들 항상 응원할께요~ ♥
  • ?
    별빛두 2017.11.03 20:27
    기사 감사드려요~!!
    인터뷰하는 모습이 상상되어서 좋아요~
  • profile
    highlight! 2017.11.04 16:51
    감동이네요. 하이라이트 응원합니다!
  • profile
    민들레라잇두 2017.11.09 07:02
    기사 고마워요~~
  • ?
    두주닝닝 2017.11.11 10:55
    항상 자만하지 않고 겸손한 자세로 함께 와줘서 고마워요~

DATA 2

하이라이트와 관련된 정보와 스밍관련 글들을 작성하는 게시판입니다.

List of Articles
정보 총공팀에서 권장하는 연말을 위한 투표 안내, 앞으로 해야 할 스트리밍 방향 안내 입니다. 1
데이터방2는 하이라이트와 관련된 정보와 기사등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258 기사 윤두준과 함께 빨래하자! 크린토피아, 인증샷 이벤트 함께해요 3 하지 2017.11.19 188
257 기타 총공팀에서 사용하지 않는 멜론 아이디를 후원받습니다.(대.리스.밍도 배분중입니다. 댓글로 신청해주세요.) 5 하이라이트총 2017.11.19 66
256 기사 만화카페 놀숲, 하이라이트 브로마이드 증정 이벤트 하루 만에 품절 기록 6 update 하지 2017.11.17 252
255 기사 "부디 안전하게"..용준형, 지진 소식에 수험생 팬들 걱정 3 하지 2017.11.16 235
254 기사 [현장] ‘모래시계’ 손동운 “본 공연 때 멋진 모습 보여 드리겠다” 4 하지 2017.11.15 139
253 정보 하이라이트 놀숲 포스터 받고싶다면! 2 하지 2017.11.15 256
252 기사 [공식입장] 윤두준 '라디오로맨스', '저글러스' 후속 KBS 월화극 확정 3 file 뚜루루뚜루 2017.11.14 305
251 기사 윤두준, 훈훈한 댄디룩에 상큼 미소로 '여심 저격' 3 하지 2017.11.14 178
250 정보 [안내] 하이라이트(Highlight) 공식 응원봉 출시 안내 9 하지 2017.11.10 658
249 정보 [안내] HIGHLIGHT LIVE 2017 [CELEBRATE] in SEOUL 개최 및 티켓오픈 안내 17 하지 2017.11.10 623
248 기사 [단독] 윤두준, KBS '라디오 로맨스' 주인공...2년 만의 안방 컴백 34 하지 2017.11.09 521
247 기사 [단독] "8주년 유종의 미"…하이라이트, 12월 연말 콘서트 확정 22 YA_RONG 2017.11.08 522
» 기사 [입덕가이드②] "30대 소감→소두 장·단점" 하이라이트, 8년 묵은 너스레 7 하지 2017.11.02 426
245 기사 [입덕가이드①] '1년차' 하이라이트, 바뀐 이름을 기억해주세요 6 하지 2017.11.02 306
244 기사 [단독] '집밥 백선생3', 11월 마지막 촬영...시즌 종료 5 하지 2017.11.01 360
243 기타 [MV] 어쩔 수 없지 뭐 조회수 800만까지 달려요~(현재 348만) 4 update 행인 2017.11.01 291
242 기사 '집밥 백선생' 백종원, 윤두준에 "칼 솜씨가 일취월장" 3 하지 2017.11.01 150
241 기사 손동운 "'모래시계' 세대는 아냐…발전하는 꿈나무될 것" 2 file 뚜루루뚜루 2017.10.31 102
240 정보 하이라이트 2nd Mini Album `CELEBRATE` 앨범누적판매량 ( ~10월 29일까지) 2 file B2STIUM 2017.10.30 318
239 기사 하이라이트 "8주년 앨범 활동 마무리…20대 멋진 추억 챙겼다" 4 하지 2017.10.29 18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 Next
/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