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공연] 오래 보자 하이라이트, 오래 보자 라이트

by 하지 posted Dec 23, 2017

그룹 하이라이트가 팬들과 특별한 연말 파티를 즐겼다. / 사진제공=어라운드어스
 



“연말에 무시무시한 선물이 있으니 기대해주세요.”

그룹 하이라이트의 멤버 양요섭은 지난 10월 미니 2집 ‘셀러브레이트(CELEBRATE)’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에서 이렇게 말했다. 하이라이트는 2개월여 만에 자신들이 한 말을 지켰다. 올해 하이라이트란 새 이름으로 다시 뛰기 시작한 윤두준·용준형·양요섭·이기광·손동운은 자신들의 곁을 지켜준 라이트(팬클럽)에게 진심이 가득 담긴 공연을 선물했다.

그룹 하이라이트는 지난 21~23일 서울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연말 콘서트 ‘하이라이트 라이브 2017 셀레브레이트 인 서울’을 개최했다. 하이라이트는 3일 간 약 2만4000명의 팬들과 함께 알차게 보낸 지난 1년을 자축했다.

하이라이트에게 2017년은 의미가 깊다. 지난해 12월 전 소속사를 나와 자신들의 힘으로 어라운드어스를 세웠고, 지난 2월 그동안 사용했던 ‘비스트’ 대신 새로운 팀명 ‘하이라이트’를 발표하고 신인의 마음으로 돌아갔다.

‘9년 차 신인’ 하이라이트는 3월에는 첫 미니앨범, 5월에는 첫 리패키지 앨범을 발매했다. 6월에는 첫 번째 단독 콘서트를 개최하며 바쁜 상반기를 보냈다. 또 10월에는 데뷔 8주년 기념 두 번째 미니앨범을 선보였고, 이번 두 번째 단독 콘서트로 하이라이트의 1년을 마무리했다.

 

 

하이라이트 윤두준(왼쪽 상단부터 시계방향)·용준형·양요섭·손동운·이기광 / 사진제공=어라운드어스
 



하이라이트의 시작부터 지금까지 항상 ‘라이트’가 곁을 지켰다. 이번 공연도 마찬가지였다. 파티의 축배를 드는 영상과 함께 하이라이트가 ‘셀러브레이트’를 부르며 무대에 등장하자 공연장은 라이트의 함성으로 가득 찼다. 이어 라이트는 하이라이트와 함께 ‘어쩔 수 없지 뭐’ ‘콜링 유’ ‘테이크 온 미’ ‘하이라이트’를 함께 불렀다. 공연장은 뜨겁게 달아올랐다.

이번 공연은 연말 파티답게 풍성했다. 하이라이트는 ‘배드 걸(Bad Girl)’ ‘스페셜(Special)’ ‘쇼크(Shock)’ ‘비가 오는 날엔’ ‘12시 30분’ ‘숨’ 등 비스트로 활동할 때 히트했던 노래들을 선보이며 팬들과 추억여행을 떠났다.

솔로무대 또한 다채로웠다. 양요섭은 팬들을 생각하며 만든 자작곡 ‘별’을 불렀고, 윤두준은 용준형이 선물한 ‘오늘 같은 밤이면’을 선보였다. 용준형은 자작곡 ‘사랑해’로 노래 실력을 과시했다. 이기광은 ‘오해해’와 ‘왓 유 라이크’로 눈을 뗄 수 없는 댄스 무대를 선보였다. 막내 손동운 역시 자작곡 ‘알케미스트’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멤버들은 모두 팬들을 생각하며 개인 무대를 준비했다. 특히 양요섭은 “우연히 편의점 가던 길에 본 별을 보고 위로를 받고 나아가 황홀감까지 느꼈다”며 “가끔 삭막한 마음이 들 때 하이라이트라는 별을 보고 비슷한 감정을 느꼈으면 좋겠다. 여러분 곁에 오래 남아 밝게 빛나는 별이 되고 싶다”고 말해 팬들을 감동하게 했다.

팬들을 향한 하이라이트의 마음은 ‘2017 하이라이트 어워즈’에서 더욱 빛을 발했다. ‘2017 하이라이트 어워즈’는 하이라이트와 라이트가 공유할 수 있는 특별한 이야기들을 시상식으로 풀어낸 자리였다. 멤버 각자 재치 있는 상을 받았다. 하지만 ‘올해의 하이라이트’ 상의 주인공은 멤버들이 아닌 라이트였다. 하이라이트는 지난 1년 간 자신들을 응원해준 라이트의 흔적들을 영상으로 준비했다.

 

하이라이트의 곁엔 항상 라이트가 있다. / 사진제공=어라운드어스
 



3일 간의 자축 파티를 모두 마친 하이라이트는 “작년부터 함께 힘든 일을 겪으며 끈끈해지고 더욱 단단해진 것 같다. 그때 생각하면 지금은 많이 웃고 있다”고 했다.

다섯 사람은 “우리는 비스트의 역사를 계속 쓰고 있다. 이름이 바뀌었다고 우리가 비스트였던 것까지 바뀌진 않는다”며 “보고 싶을 때 볼 수 있는 지금이 참 좋다. 여러분들을 오래 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여러분도 계속 우리를 찾아달라”고 말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

 

http://entertain.naver.com/read?oid=312&aid=0000300076

 

좋은 기사 써주시는 텐아시아 윤준필기자님 기사네요:)

병크기사 터질 때조차 좋은 기사 써주신 분이라 읽으시는 라이트분들이 많이 가셔서 기사메인추천&좋아요 눌러주시길 바라며 가져와봅니다!

Comment '4'
  • ?
    늘그립다요섭 2017.12.23 23:26
    멤버들과 팬들 모두 수고했어요.
    새해 복 많이 받길!
  • ?
    로제 2017.12.24 13:24
    모두모두 수고했어요~~~올해 유종의미를 잘거둔거같아서 너무좋네요^^
  • ?
    두동광 2017.12.25 10:38
    공연 보고 온 것이 꿈만 같네요..ㅠㅠ 정말 역대급 공연이었어요~!
  • ?
    별빛두 2017.12.25 21:04
    3일동안 너무 수고 많았어요~!!!! 진짜... 공연 너무 좋았어요ㅜㅜㅜ

DATA 2

하이라이트와 관련된 기사와 정보, 기타 스밍관련 글들을 작성하는 게시판입니다.

List of Articles
공지 데이터방2는 하이라이트와 관련된 정보와 기사등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283 기사 [공식입장] 하이라이트 양요섭, 2월 솔로 컴백..'카페인' 이후 6년만 3 update 이코르 2018.01.19 123
282 기사 [단독] 하이라이트 윤두준X이기광, '배틀트립' 런던편 출연…3월 방송 3 update YA_RONG 2018.01.16 231
281 정보 [안내] LEEGIKWANG Mini LIVE 2018 [ONE] 좌석배치도 및 상세 안내사항 3 file 두주니랑둘이 2018.01.10 348
280 기사 [HAPPY B하인드] 1월 5일 오늘의 아이돌은? 하이라이트 '양요섭' 4 하지 2018.01.05 420
279 기사 [독점ⓝ] "우리, 오래 웃자"…하이라이트, 추억(?)의 2017 2 file 뚜루루뚜루 2018.01.03 311
278 기사 ‘라디오 로맨스’ 윤두준·김소현, 첫 대본연습부터 로맨틱 커플 탄생 2 하지 2017.12.29 423
» 기사 [TEN 공연] 오래 보자 하이라이트, 오래 보자 라이트 4 하지 2017.12.23 510
276 기사 하이라이트 용준형, 故 종현 추모 "생일, 조용히 지나가려 합니다…" 3 하지 2017.12.19 645
275 기사 '제주사랑나눔콘서트' 하이라이트, 분위기 달구는 끝판왕 3 하지 2017.12.17 467
274 기사 The 20 Best K-pop Albums of 2017: Critics' Picks 번역 2 우옹 2017.12.16 292
273 기타 [MV] 어쩔 수 없지 뭐_조회수 423만입니다 3 update 행인 2017.12.15 201
272 기사 [TEN 초점] 하이라이트의 멋진 2017년 3 하지 2017.12.12 332
271 정보 [안내] 하이라이트 공식 팬클럽 라이트 1기 공식 물품 구성 및 배송 안내 3 file YA_RONG 2017.12.12 554
270 정보 골든 디스크 '지니 뮤직 인기상' & 하이원 서울 가요 대상 투표 안내입니다. file 하이라이트총 2017.12.11 303
269 기사 “축구없인 못살아!” 맨유 vs 맨시티 직관간 이기광·윤두준 5 하지 2017.12.11 296
268 기사 [공식]'라디오 로맨스' 윤두준-김소현, 캐스팅 확정…'저글러스' 후속 7 YA_RONG 2017.12.08 381
267 기사 [단독인터뷰] 손동운 "'라스' 차기 MC요? 규현이 형 자리 기대했지만..." 3 하지 2017.12.08 202
266 정보 놀숲 대전은행점 오픈기념팬사인회&브로마이드증정 6 하지 2017.12.07 263
265 기사 “그룹유지VS탈퇴”... ‘라스’ 손동운X이호원의 인생2막[종합] 3 하지 2017.12.07 247
264 기사 [공식입장 전문] 하이라이트 측 "허위사실 유포 및 악플에 강력 대응할 것" 4 file 뚜루루뚜루 2017.12.05 49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5 Next
/ 15